[노트북수리기 마지막] 소비자권리…없다!

2부 요약

  • <소비자분쟁해결기준>의 유권해석에 대해, 소비자원의 공식 트위터노트북은 pc와는 별개이므로 메인보드 보증기간이 1년이라고 답변을 함
  • 동일한 사항에 대해, 공정거래위원회pc에 노트북이 포함되므로 노트북의 메인보드 역시 보증기간은 2년이라고 함
  • <소비자분쟁해결기준>은 공정위 고시이므로 2번째 해석이 맞음
  • @Ryan_HS_Song 님의 말에 의하면 소비자원에서도 과거에 http://goo.gl/WFCBO 이렇게 유권해석을 했다고 함
  • @Ryan_HS_Song 님이 소비자원에 클레임을 검

@Ryan_HS_Song 님이 소비자원에서 답을 받아 주신다.

 

결론은 소비자원에서도 노트북의 메인보드 보증기간은 2년 이라고 이야기한다는 것. 근데 왜 내가 물어볼 때랑은 다르냐? (버럭)

혹시나 하는 마음에 이번엔 소비자상담센터를 통하지 않고, 직접 msi로 전화를 했다. (사실 전혀 기대하지 않았다.)

역시나 예상했던 패턴.

상담원 전화 받는다 > 소비자분쟁해결기준을 들먹이며 유식한 소비자임을 드러낸다 > 상담원 움찔하더니 다시 전화주겠다고 한다 > 끊고 상부에 물어본다 > 위에서는 그게 뭐임? 배째라 그래..라고 답해준다 > 상담원에게 전화온다 > 간단하게 “본사방침은 그와는 달라서요” 한마디 해준다.

이 지리한 과정을 통해 깨달은 것이 있다. 결국 소비자원이라는 이름만 그럴듯한 단체나, <소비자분쟁해결기준>이라는 단순한 가이드라인은 소비자의 권익 보호와는 아무런 상관이 없다는 것이다. 정말 억울해서 끝까지 가려면 민사로 고소를 해야한다. 하지만 개인이 그게 쉽겠나? 미국처럼 소비자단체가 집단소송하기도 쉬운 노릇이 아니고. 소비자로서 미약하게나마 할 수 있는 건 주위에 msi 노트북 사려는 사람 있으면 적극적으로 말리는 것 밖에 없다. 여러분 msi 잘 고장나구요, as기간도 무지 짧아요!

3부는 빼먹으려 했지만 이렇게 블로깅을 하는 이유는 이거다.

죄송합니다 Aaa님. 결국 아무런 해결책이 없네요. 공정위, 소비자원 둘 다 보증기간이 2년이라 하지만, 회사측엔 소 귀에 경읽기입니다. 그냥 저랑 같이 msi 노트북 사려는 사람 있으면 같이 말리자구요;;;

헌데 공정위, 소비자원, 소비자분쟁해결기준…. 도대체 왜 있는거냐아아아~!

“[노트북수리기 마지막] 소비자권리…없다!”의 4개의 생각

  1. 헉 저도 ?2010년 1월에 구입했는 데 애가 쓰다가 아예 화면도 안뜨는 상태가 되더군요. AS 보냈더니 1년 지났다고 slim 노트북이라 메인보드 60만원 불러서 포기했습니다.?

    1. 저랑 같은 상황이셨군요.?
      배보다 배꼽이 더 크죠. 그래도 이야기하면 5만원은 깎아주더라는-_-;다시는 MSI 안 살겁니다. 노트북 뿐 아니라 메인보드도요.

      1. 저도 msi노트북 부팅안돼 문의결과 메인보드 고장의심이라면서 이제막 13개월쓴노트북 유상수리로 36만원이라더군요 그래서 메인보드 2년 보장아니냐 ??따지니 안된다고하네요!그래서 저도 다시는 msi제품 안살꺼구요! 다음 아고라에도 올릴예정입니다!~많은분들이 보고 그회사제품 사지않도록 할려구요!~참!~ 그리구요 용산 노트랜드 라는 곳이 노트북 메인보드 왠만하면 고칠수있다는군요 그래서 거기에서 수리를 맡기려합니다!비용은 상황에따라 다르겠지만 4~5만원 예상하면 된다고 하네요!~~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